후지필름,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사진교실 후원

차주경 기자
입력 2015.06.01 11:48 수정 2015.06.01 12:11
[IT조선 차주경] 후지필름일렉트로닉이미징코리아(대표 이다 토시히사)가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사진교실 ‘마음으로 보는 세상’을 2년 연속 후원한다.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사진교실 ‘마음으로 보는 세상’은 상명대학교 영상·미디어연구소(소장 양종훈)가 주관하고 마음으로보는세상(이사장 김희철)이 주최하며 올해로 9회째를 맞았다. 
 
올해에는 총 10명의 시각장애인이 참여하며, 활동 전 과정에는 상명대 사진영상미디어학과 학생 10명이 일대일 멘토로 참여한다. 후지필름은 지난 30일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진행한 출범식에서 신제품 미러리스 카메라 X-A2를 시각장애인과 멘토에게 각 한 대씩 총 20대 지원했다. 
 
후지필름, 시각장애인 사진교실에 X-A2 후원 (사진=후지필름일렉트로닉이미징코리아)
시각장애인들은 출범식을 시작으로 카메라를 다루는 법과 사진이론, 사진 찍는 기술 등을 배우고 야외출사를 통해 X-A2로 직접 촬영한 사진들을 전시하는 작품 활동을 펼치게 된다. 11월 말 대학로 ‘2015 마음으로 보는 세상 – 광복 70주년 특별전’을 주제로 독립기념관, 육군사관학교(안중근 동상), 서대문 형무소 촬영 사진 전시회도 열릴 예정이다.
 
임훈 후지필름일렉트로닉이미징코리아 부사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마음으로 보는 세상’을 후원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인생에 찍는 즐거움을’이라는 후지필름의 슬로건대로 장애를 넘어 사진을 매개로 소통함으로써 사진 찍는 즐거움을 함께 나눌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차주경 기자 reinerr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