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곳곳 소나기…중부지방 돌풍·번개 주의

김남규 기자
입력 2015.06.13 16:36 수정 2015.06.13 19:00

주말인 13일 전국은 곳곳에서 비가 내리고 중부지방에는 돌풍과 번개가 있을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부 지방과 남부 내륙지방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오후부터 밤사이 소나기(강수확률 60∼70%)가 내리겠고, 경기 남부지방은 이날 아침까지 비(강수확률 60%)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낮 최고기온은 대구 31도로 가장 높고, 서울과 광주가 30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특히 낮과 밤의 일교차가 커 환절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일요일인 14일에도 전국에 구름이 많이 낄 전망이다. 서울·경기와 강원·충남은 대체로 흐리고 아침까지 비가 오다가 그칠 것으로 예상된다. 중부지방과 일부 남부 지방은 대기 불안정으로 오후 들어 소나기가 오는 곳이 많을 전망이다.

이미지=네이버

IT조선 온라인뉴스팀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