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연봉 20% 자진 반납

김남규 기자
입력 2015.09.15 15:30 수정 2015.09.15 15:34

[IT조선 김남규] 한국씨티은행은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이 금융권에서 시작돼 사회 전체로 확산되고 있는 금융지주회장 및 은행장들의 연봉 반납 취지를 살리고 노동시장 개혁과 장기적 청년일자리 창출의 사회적 분위기에 동참하고자 연봉의 20%를 반납하기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사진=한국씨티은행)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