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앤앰, 클라우드 방식의 'TV앱스토어' 상용화

최재필 기자
입력 2015.09.16 13:36 수정 2015.09.16 14:14

[IT조선 최재필] 씨앤앰이 기존 HD가입자는 별도의 셋탑박스 교체 없이 이용 가능한 클라우드 방식의 TV앱스토어 서비스를 내놨다.

씨앤앰케이블방송(대표 장영보)이 클라우드 방식의 TV앱스토어를 상용 서비스 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미지=씨앤앰


 
'씨앤앰 TV앱'서비스는 클라우드 방식의 장점인 중앙서버의 연산처리 능력을 기반으로 빠르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며, 키즈교육, 게임, 요가 등 11종의 다양한 TV용 양방향 앱들이 포함돼 있다.
 
'씨앤앰 TV앱'의 가장 큰 장점은 고화질 해상도(1280 x 720)와 기존 사용자환경(UI)에서 제공하기 어려웠던 애니메이션 효과를 지원한다는 점이다. 씨앤앰 HD가입자라면 별도의 셋탑박스 교체 없이 누구나 TV앱스토어 '씨앤앰 TV앱'을 이용할 수 있다.
 
TV앱은 ▲어린이의 교육 및 정서 함양을 위한 동화책 서비스 '키즈스토리' ▲어린이들의 기초상식이 필요한 주제들로 구성된 인터랙티브 교육용 애니메이션 '지니키즈' 등 아이들을 위한 앱부터 EBS잉글리쉬, 제시카 고메즈의 바디아트까지 성인들을 위한 앱도 구성돼 있다.

이 밖에도 ▲추천IQ게임 ▲심심타파 ▲게임누리 ▲미니게임팩 등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게임도 이용할 수 있다.  씨앤앰은 이번에 출시한 11종의 앱수를 올해 말까지 약 40종으로 확대할 뿐만 아니라, 기존 데이터방송 서비스를 앱으로 전환해 '씨앤앰 TV앱'에 통합할 계획이다.
 
박민혁 씨앤앰 사업부문장 부사장(COO)은 "업계 최초로 모든 HD셋탑 가입자들에게 클라우드 UI를 적용했던 씨앤앰이 ‘씨앤앰 TV앱’ 런칭을 통해 또 한 번 이용자 편의성을 높였으며 가입자에게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의 지속적인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