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BAND), 글로벌 다운로드 5000만 돌파

박철현 기자
입력 2015.09.30 09:51 수정 2015.09.30 10:21

[IT조선 박철현] 캠프모바일(공동대표 이람, 박종만)의 그룹형 SNS 밴드(BAND)가 5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2012년 8월 지인기반 그룹형 SNS라는 새로운 시장을 타겟으로 출시된 밴드는 3년 1개월만인 지난 22일, 누적 다운로드 5000만 건을 돌파했다. 현재 밴드는 전 세계 178개국에서 사용되고 있으며, 최근 대만과 인도 등에서 이용자가 증가하면서 글로벌 그룹형 SNS로서 본격적인 첫발을 내딛기 시작했다.   

밴드는 지난 3월, 글로벌 시장에 기민하게 대응하기 위해 지인 기반 폐쇄형 밴드 외에 누구나 관심사에 따라 참여할 수 있는 커뮤니티 밴드 기능을 추가했다. 이후 공개 커뮤니티 밴드가 50만 개 이상 생성되며 밴드의 글로벌 진출 본격화에 청신호가 들어왔고, 국내에서는 지난 3월 대비 총 체류시간이 8400만 분 이상 증가하며 국내 필수 모바일 SNS로 자리매김했다.

밴드 5000만 다운로드 돌파

특히 밴드는 대만과 인도에서 이용자 사용성이 크게 상승하고 있다. 최근 3개월 동안의 밴드 신규가입자 비중은 대만 8.6%, 인도 9.3%, 등으로, 대만과 인도는 2015년 8월 기준, 작년 동월 대비 각각 370%, 1422% 이상 다운로드 수치가 증가했다.   

대만은 주로 취미 생활, 감정 공유, 외국어 학습과 관련된 커뮤니티 밴드가 활발하게 이뤄져, 가장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대만 하카민족의 언어를 배우는 커뮤니티 밴드에서는 6000여 명 이상이 모여, 하카민족의 언어, 문화 등을 학습하고 있다.

최근에는 대만 지역 기반의 커뮤니티 밴드도 활성화되고 있다. 타이페이 지역을 중심으로 한 밴드는 약 4000여명, 카오슝과 타이난 지역의 밴드에서는 각 2500명의 이용자들이 가입해, 맛집 정보, 지역 이벤트 등을 공유하고 있다. 최근 대만에서 열린 음악 축제 ‘Heart town Music Festival’에서도 대표 커뮤니케이션 도구로 밴드를 활용한 바 있다.    

글로벌 모바일 트렌드에 민감한 온라인 셀러브리티와 업계를 중심으로도 커뮤니티 밴드 사용성이 높다. 글로벌 유명 게임 'Clash of Clans(CoC)', 'VainGlory', 'League of Legends(LOL)'의 게임 커뮤니티가 밴드에서 만들어져, 게이머들이 밴드를 통해 게임 공략법을 공유하거나, 투표로 게임스케줄을 정하는 등 활발하게 이용하고 있다. 유튜브 스타, 게임캐스터 등 온라인 셀러브리티들도 밴드를 활용해 팬관리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데, 인도네시아 유튜브 스타 Edho Zell(에드호젤)의 커뮤니티 밴드에는 1280여 명 이상의 팬들이 가입돼있다.   

한편, 밴드는 지난 19일 미국, 홍콩, 인도 등 글로벌 13개국 구글플레이 ‘금주의 추천앱’으로 선정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장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이람 캠프모바일 대표는 “국내 모바일 서비스에서 5000만 누적 다운로드는 '글로벌'이라는 태그를 붙일 수 있는 상징적 의미를 갖는다"면서 "국내 이용자들이 밴드를 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임과 동시에 하반기부터는 대만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사용성 개선과 마케팅에 집중해, 글로벌에서도 통하는 모바일 서비스로 밴드를 성장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