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UHD 콘텐츠 전용 앱 통해 130여 편 제공…연말까지 한시적 무료

이상훈
입력 2015.10.12 11:07 수정 2015.10.12 11:22

[IT조선 이상훈] LG전자가 스마트 TV의 울트라HD 콘텐츠 전용 앱을 선보이며 울트라HD TV 시장 주도권 강화에 나섰다. 국내 TV 제조사가 스마트 TV 전용 앱을 통해 울트라HD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가 UHD 콘텐츠를 재생할 수 있는 UHD 콘텐츠 전용 앱을 공개했다.(사진=LG전자)

LG전자는 12일 웹OS 2.0 전용 울트라HD 콘텐츠 앱인 ‘울트라HD 월드’를 런칭한다. LG전자는 이 앱을 통해 ‘프로듀사’, ‘응답하라 1994’, ‘여성 아이돌 특집 뮤직비디오’ 등 인기 콘텐츠 130여 편을 순차적으로 제공한다. 올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는 드라마, 영화, 다큐멘터리, 뮤직비디오, 스포츠 명장면 등 다양한 장르의 울트라HD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확보해 프리미엄 TV 시장의 주도권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울트라HD 해상도 TV의 판매가 급격하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LG전자는 고객들이 초고 해상도의 화질로 풍성한 볼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한발 앞서 이번 서비스를 선보였다. 美 시장조사업체 디스플레이서치는 내년에 울트라HD TV가 전체 TV 판매금액의 40%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는 내년에 울트라HD가 풀HD를 제치고 해상도 가운데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는 의미다.

 


이상훈 기자 hifidelit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