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CS, 두리모 자립지원 위해 '직장인 예정교육' 실시

최재필 기자
입력 2015.12.16 12:06 수정 2015.12.16 12:13

[IT조선 최재필] KT CS(대표 유태열)는 16일 대전 두리모(미혼모) 보호시설 아침뜰에서 연말 맞이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홍영숙 KT CS 사내강사는 두리모 20여 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예절 교육'을 진행하고, 20여 명의 KT CS 하트너 봉사단은 두리모를 대신해 아이들을 돌보는 봉사활동을 했다.
 
또한, 두리모와 아이들 30여 명과 함께 크리스마스트리를 장식하고, 목도리와 유아용 물통을 선물했다.
 
유태열 KT CS 대표는 "KT CS는 여성친화기업으로서 두리모 자립지원에 중점을 두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성과 아동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