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릴리언츠, 30장의 카드 담는 똑똑한 카드 출시

이진 기자
입력 2015.12.30 11:17 수정 2015.12.30 11:42

[IT조선 이진] 하나의 카드에 총 30개에 달하는 신용카드·체크카드 등을 담아둘 수 있는 스마트 멀티카드가 나온다.


핀테크 스타트업인 브릴리언츠는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 참가해 자사의 '브릴리언트 카드'를 선보인다.

사진=브릴리언츠

 

브릴리언트 카드는 한 장의 카드에 신용카드, 체크카드, 멤버십카드, 사원증, OTP 등 최대 30장의 카드를 담아 사용할 수 있는 올인원 카드다.


현재 출시된 오프라인 간편결제는 최신 단말기를 사용해야 하거나 근접무선통신(NFC) 리더기가 있어야 이용할 수 있다는 한계가 있다.


그러나 브릴리언트 카드는 기존의 카드 결제 시스템을 따르면서 이러한 단점을 모두 해소했다. BUS 패키지 방식으로 일반 신용카드와 동일한 크기와 두께로 제작돼 마그네틱, IC 방식, NFC, 블루투스 등 모든 결제 단말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제조사가 제공하는 별도의 크래들을 활용해 충전할 수 있다.


브릴리언츠 관계자는 "브릴리언트 카드는 B2B를 타깃으로 개발한 카드"라며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 공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