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가장 빠른 2D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NP700D' 출시

정치연 기자
입력 2016.01.11 11:20 수정 2016.01.11 11:29

[IT조선 정치연] 팅크웨어는 강력한 하드웨어 성능으로 빠른 속도를 자랑하는 2D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NP700D'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아이나비 NP700D는 신속한 데이터 처리능력과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높은 판매고를 올린 아이나비 NP500D의 후속 제품으로, 국내 내비게이션 최고 사양인 Cortex A9 CPU와 DDR3 256MB RAM을 탑재했다. 특히 초기 부팅시간을 5초대로 단축해 기존 2D 내비게이션보다 빠른 속도를 발휘한다.

2D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NP700D (사진=팅크웨어)
 

또 아이나비 NP700D는 직관적인 화면 구성의 아이나비 SE 2DM을 탑재해 복잡한 교차로는 물론 고가도로, 지하도까지 상세한 경로를 안내한다. 아울러 6만6000원 상당의 MBC TPEG과 아이나비만의 차별화된 실시간 교통정보인 TCON+(티콘플러스)를 제공한다.

차량 내 거치는 물론 매립도 가능하다. 아이나비 NP700D는 TRIP 포트 지원으로 내부 매립을 지원하며, 후방카메라 연동으로 내비게이션 사용 중 후방화면으로 전환할 수 있다. 아이나비 NP700D의 가격은 8GB 기준 29만9000원이다.

정치연 기자 chiye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