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루나 후속 기획 스마트폰 '쏠(Sol)' 발표

차주경 기자
입력 2016.01.17 09:23 수정 2016.01.17 10:21
[IT조선 최재필] SK텔레콤(대표 장동현)은 새해를 맞아 ‘루나’를 잇는 두 번째 자체 기획 스마트폰 ‘Sol’(이하 ‘쏠’)의 예약가입을 19일부터 진행하고, 22일 공식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쏠’의 기획단계부터, 하드웨어 사양을 낮춰 가격을 낮추는 방식의 기존 중저가폰 가격 경쟁에서 탈피하기 위해 노력했다. SK텔레콤은 사용자가 미디어 콘텐츠를 이용하는데 꼭 필요한 사양과 액세서리 패키지를 먼저 구성했고, 이를 제조사와 협업해 구현했다.
SKT 쏠 (사진=SKT)
‘쏠’은 5.5인치 풀HD 대화면을 가졌지만, 폴리카보네이트 소재를 외관에 적용해 국내 출시된 5.5인치 이상 제품 가운데 가장 가벼운 무게(134g)와 슬림한 디자인을 가진다. 또, 퀄컴 옥타코어 AP칩셋을 탑재해 미디어 콘텐츠 구동 시 전력 효율을 개선했으며, 전면 상·하단에 2개의 스피커를 장착해 사운드 출력을 배가시켰다.
 
SK텔레콤은 ‘쏠’을 구매자에게 세계적인 오디오 업체 ‘하만(Harman)’의 JBL 고급 이어폰, 1만400mAh 대용량 외장배터리(거치대 겸용), 32GB 외장 SD카드를 모두 인박스 형태의 구성품으로 제공한다.
SKT 쏠 광고 이미지 (사진=SKT)
예약가입은 전국 SK텔레콤 대리점과 온라인 판매사이트 ‘T월드 다이렉트(www.tworlddirect.com)’에서 19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다. 예약가입을 한 고객은 1월 31일까지 실 개통 후 이벤트 웹페이지(www.skt-sol.com)에 등록만 해도 전원 ‘데이터 쿠폰 2G’를 받고, 그 가운데 15명은 추첨을 통해 하나투어 여행상품권(200만원)을 추가로 받는다.

SK텔레콤은 전국 주요거점 약 100곳에 ‘쏠’ 전문 A/S센터도 운영해 사후 서비스에도 힘쓸 예정이다. 또, 19일 예약가입과 동시에 SK텔레콤의 대표 히로인 ‘설현’을 내세워 대대적인 광고를 시작한다. ‘루나’ 광고에선 시크함과 세련미를 강조했다면, 이번 광고는 ‘쏠’의 제품 컨셉에 맞게 열정과 역동성을 표현했다.
SKT 쏠 요금제 (사진=SKT)
김성수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 본부장은  “올해도 고객들은 단지 가격만 싼 제품보다 기본 사양은 갖추면서 가장 필요로 하는 핵심기능들의 가치가 높은 제품을 선택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생각하는 핵심 가치를 반영한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