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오공, 터닝메카드 신제품 ‘바벨∙메가∙모스톤’ 출시

박철현 기자
입력 2016.01.19 07:51 수정 2016.01.19 09:31

[IT조선 박철현] 손오공이 변신 완구 ‘터닝메카드’의 신제품 3종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바벨∙메가∙모스톤’은 터닝메카드 마니아들 사이에서 제품 출시에 대한 문의가 끊이지 않았던 인기 메카니멀이다. 

토템로봇을 모티브로 한 ‘바벨’은 카리스마 있는 외모와 강력한 파워 덕분에 아이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으며, 잠자리를 형상화한 메카니멀 ‘메가’와 맘모스를 형상화한 메카니멀 ‘모스톤’도 개성 넘치는 캐릭터로 인기를 얻고 있다.  

터닝메카드 신제품

신제품 3종은 이달 20일부터 전국 대형마트를 통해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손오공 관계자는 “터닝메카드는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요소인 자동차, 카드, 로봇의 결합뿐만 아니라, 탄탄한 기획력을 바탕으로 제작된 수준 높은 퀄리티의 국산 애니메이션이 어린이들의 마음과 통한 것이 인기비결이다”라며 “드디어 베일을 벗은 ‘바벨’, ‘메가’, ‘모스톤’으로 터닝메카드의 인기를 이어가고 성원에 보답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도 다양하게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