핏빗, 18만원대 신형 스마트밴드 '핏빗 알타' 출시

이진 기자
입력 2016.02.08 13:37 수정 2016.02.08 13:39

 


[IT조선 이진] 웨어러블 기기 전문기업 핏빗이 스타일리시한 피트니스 밴드 신제품 '핏빗 알타'를 선보였다.



160208 핏빗알타.jpg



신제품에 탑재된 활동 알림 기능은 매 시간 250보씩 걷도록 알림으로 알려줘 운동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동기부여를 한다. 장시간의 미팅이나 선약이 있을 때에는 알림이 울리지 않도록 방해 금지 상태로 설정할 수 있다.



또 운동 모니터링 기능인 스마트 트랙을 통해 일립티컬, 사이클링, 달리기, 걷기 등의 기본적인 유산소 운동은 물론 축구, 농구 등 다양한 스포츠 종목을 알아서 감지하고 기록하게 한다.



제품에 탑재된 OLED 화면은 현재 시각과 걸음 수, 이동거리, 오른 층 수, 칼로리 소모량은 물론 근거리 스마트 폰에 관련 정보를 전할 수 있다.



핏빗 알타 가격은 18만 9000원이며, 올해 4월경 국내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