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애니, 마케팅 데이터 기업 '앱스코치' 인수

박철현 기자
입력 2016.03.15 13:37 수정 2016.03.15 14:22

[IT조선 박철현] 모바일 앱 인텔리전스 플랫폼 앱애니(App Annie)가 기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앱 마케팅 데이터 기업 앱스코치(AppScotch)를 인수했다고 15일 밝혔다.


앱애니의 이번 인수는 2014년 네덜란드 기업 디스티모(Distimo), 2015년 캐나다 기업 모비디아(Mobidia)에 이은 세 번째 인수 건이다. 최근 신규 투자 유치 성공한 앱애니는 이번 인수를 통해 발전하고 있는 앱 중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앱 데이터 및 인사이트 제공 기업이 됐다고 자평했다.


앱애니 앱스코치 인수



 


베르트랑 슈밋 (Bertrand Schmitt) 앱애니 공동 창립자 겸 CEO는 "앱은 모든 규모의 비즈니스와 개인들에게 놀라운 기회를 제공하면서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앱애니는 기업들이 이러한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앱애니의 제품과 사명을 강화할 수 있는 기술 및 인재를 늘 탐색해왔다”며 “앱스코치 팀은 앱애니와 앱에 대한 열정을 공유하고 흥미로운 상호보완적 기술을 개발해왔다. 앱애니는 앱 개발 및 마케팅 전략 기획 단계에서 고객들이 가치를 인정할 만한 혁신적인 인텔리전스 제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이번 앱스코치 인수로 앱애니의 역량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앱애니는 모든 상위 앱에 대한 매출, 다운로드 수, 광고, 사용자 지표, 사용자 참여를 추적할 수 있는 마켓 데이터 제품을 제공한다. 


추후 출시될 앱애니의 인텔리전스 제품은 마케터가 앱 마케팅 및 창의적 전략을 평가하고 최적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새로운 앱 광고 지표 추가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앱애니는 기업이 더 나은 앱 비즈니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실용적인 데이터와 투명성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박철현 기자 ppchu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