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KT텔레캅, ICT 기반 첨단 안심세상 선보여

이진 기자
입력 2016.03.16 10:42 수정 2016.03.16 10:58

[IT조선 이진] KT(회장 황창규)와 보안전문기업 KT텔레캅(대표 엄주욱)은 16일부터 18일까지 사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SECON 2016' 세계보안엑스포에 참가해 'ICT 기반의 첨단 안심세상'을 주제로 전시관을 운영한다. 전시회에서는 ▲생활안전 ▲융합보안 ▲재난안전 등 총 3개 존을 구성해 20여 개의 첨단 ICT 보안 상품과 기술을 선보인다.
 
생활안전 존에서는 ▲가정·사업장에 설치된 CCTV를 스마트폰과 IPTV 등을 통해 동시에 모니터링할 수 있는 올레CCTV텔레캅 플러스 ▲보안도어폰과 사물인터넷 센서를 통해 집안과 밖을 동시에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는 패밀리케어팩 ▲얼굴 · 홍채 인식 출입통제서비스 ▲스마트 주차솔루션 등이 소개된다.

사진=KT텔레캅


융합보안 존에서는 ▲KT IoT 플랫폼 기반으로 보안·에너지·시설관리 등 다양한 영역의 맞춤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통합관제시스템 ▲강력한 보안과 편리한 인증으로 어느 PC에서나 안전한 인터넷 접속을 가능하게 하는 개인 휴대형 보안 솔루션인 위즈 스틱 ▲Public IP주소로부터 접근을 원천적으로 차단해 폐쇄적인 통신 접속 서비스를 제공하는 Secure IP ▲외부단말 및 보안정책 미준수 단말의 위협으로부터 기업 내부망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KT-NAC ▲외곽침입 감지 시스템 전자펜스 등이 소개된다.
 
재난안전 존에서는 ▲해상전용 고화질 카메라와 KT LTE 통신망을 활용한 선박 전용 영상보안서비스인 씨블랙박스 ▲재난 상황 시 KT LTE(5G)망을 이용해 실시간 관제가 가능한 KT 안전 드론 등이 전시된다.


송재호 KT 미래융합사업추진실 미래사업개발단장(상무)은 "이번 전시회는 고객이 직접 ICT 기반의 첨단 보안 상품과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라고 말했다.


이진 기자 telcoji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