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식회사 C&C-지멘스, 스마트팩토리 사업 ‘맞손’

김남규 기자
입력 2016.06.29 10:24
SK주식회사 C&C와 독일 지멘스가 스마트팩토리 사업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

박종태 SK주식회사 C&C 스마트 팩토리 사업본부장(왼쪽부터), 랄프 스테페스(Ralf Stefes) 지멘스 AG 공장 자동화 사업부문 OEM 마케팅 상무, 귄터 클롭쉬 한국 지멘스 디지털 팩토리 사업본부 대표가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SK주식회사 C&C 제공
SK주식회사 C&C는 29일 한국 지멘스 본사에서 박종태 SK주식회사 C&C 스마트팩토리 사업본부장과 귄터 클롭쉬 한국 지멘스 디지털 팩토리 사업본부 대표, 랄프 스테페스 지멘스 AG 공장 자동화 사업부문 OEM마케팅 상무 등 양사 관계자 1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팩토리 공동 기술 개발 및 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스마트팩토리 플랫폼과 자동화∙지능화 솔루션을 활용해 한국의 제조업 특성에 맞는 산업별 스마트팩토리 서비스 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또 중화권 국가 등 주요 스마트팩토리 사업 지역에서의 신규 시장 개발과 사업 제안 활동도 함께 진행할 방침이다.

양사는 '공동 기술 개발 및 사업 협력 추진 TF'를 가동하고 ▲빅데이터·IoT∙Cloud 플랫폼 ▲디지털 제조 솔루션 ▲생산 라인 통제시스템 ▲재고 관리 시스템 등 양사가 보유한 스마트팩토리 기술과 솔루션을 연계하는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박종태 사업본부장은 "SK주식회사 C&C의 스마트팩토리 플랫폼 위에서 양사의 모든 스마트팩토리 솔루션과 자동화 장비들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국내는 물론 유럽, 중화권 등 스마트팩토리 관련 주요 글로벌 시장 공략 속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귄터 클롭쉬 지멘스 디지털 팩토리 사업본부 대표는 "SK주식회사 C&C와의 협력으로 제조 산업분야별 스마트팩토리 서비스 모델을 만들겠다"며 "고객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및 자동화 장비 선택폭을 넓혀 안정적이고 빠른 스마트팩토리 구현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