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컴퓨터박물관 ‘NCM 어린이자문단’, 제주도 IT소외지역 문화자원봉사

박철현 기자
입력 2016.08.19 14:17
넥슨컴퓨터박물관은 'NCM 어린이자문단'이 제주도내 지역아동센터, 경로당 등 5곳을 방문해 IT 문화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4년차를 맞은 'NCM 어린이자문단'은 넥슨컴퓨터박물관의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하나다. 어린이자문단은 7월 10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8월 14일까지 총 12회의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올해는 1~3기 자문단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4기 자문단원과 다채로운 봉사활동을 펼쳤다. '찾아가는 넥슨컴퓨터박물관'은 대상 리서치부터 체험 컨텐츠 선정, 안내문 디자인까지 봉사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진행했다.


넥슨컴퓨터박물관은 ‘NCM 어린이자문단’이 도내 지역아동센터, 경로당 등 5곳을 방문해 IT 문화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했다. / 넥슨 제공
자문단원들은 IT 소외지역인 도내 아동센터와 경로당을 찾아가 가상현실을 경험을 할 수 있는 카드보드, 로봇으로 코딩을 배우는 오조봇, 손으로 흔들고 조작하며 체험할 수 있는 오스모와 시프티오 큐브 등 다양한 교육용 디지털 콘텐츠 체험 활동을 진행했다.

최윤아 넥슨컴퓨터박물관 관장은 "'찾아가는 넥슨컴퓨터박물관' 활동을 통해 함께 공유하고 나누는 즐거움을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NCM 어린이자문단 4기는 '찾아가는 넥슨컴퓨터박물관' 활동을 끝으로 8월 14일 수료식을 가졌다. NCM 어린이자문단 4기는 올해 말까지 IT 문화자원봉사와 박물관 이벤트에 참여해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5기 자문단 신청 접수는 2017년 5월 진행된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