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월간 통신료 최대 2만원 할인하는 '프리미엄 슈퍼DC 카드' 출시

이진 기자
입력 2016.11.01 10:44
KT는 매달 최대 2만원의 통신비 할인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슈퍼DC카드'를 2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KT가 월 최대 2만원의 통신료를 할인하는 ‘프리미엄 슈퍼DC카드’를 출시했다. / KT 제공
'프리미엄 슈퍼DC카드'는 KT·KB국민카드·BC카드가 제휴해 만든 카드다. KT 통신비가 월 7만원 이상인 고객은 전월 카드 이용액 30만원 이상일 때 1만5000원 할인을 받으며, 70만원이 넘으면 2만원을 지원 받는다.

통신비 7만원 기준에는 단말기 할부금액을 포함해 KT가 청구하는 통신요금을 모두 합친 금액이다. 전월 카드 실적에는 통신비를 비롯해 아파트 관리비, 대중교통비, 무이자할부 등 내역을 넣을 수 있다.

이원호 KT 마케팅부문 통합CRM담당 상무는 "가계통신비가 부담스러운 고객에게 보다 많은 할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프리미엄 슈퍼DC카드를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