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간편결제 ‘페이코' 충전 포인트 기능 도입

박철현 기자
입력 2017.02.01 10:35
NHN엔터테인먼트는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PAYCO)'에 충전하고 결제할 수 있는 포인트 충전 기능을 도입한다고 1일 밝혔다.

'페이코(PAYCO) 충전 포인트'는 페이코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현금과 같이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충전하는 선불 결제 수단이다. 20개 은행 서비스를 지원하는 페이코 결제수단 'PAYCO 간편계좌'를 통해 바로 충전할 수 있으며, 등록 계좌가 없는 경우 '무통장 입금' 방식을 이용할 수 있다.

NHN엔터테인먼트는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PAYCO)’에 충전하고 결제할 수 있는 포인트 충전 기능을 도입한다. / NHN엔터 제공
포인트 충전은 페이코 앱을 통해 한번에 최소 10만원부터 최대 200만원까지 수수료 없이 가능하며, 충전된 포인트는 5년간 유효하고 환불도 가능하다.

NHN엔터는 2월 1일부터 충전 포인트로 결제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3%의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페이코 이용자는 '페이코(PAYCO) 충전 포인트'를 활용해 티몬, 위메프, 벅스, CJmall, 배달의 민족, CGV, 예스24 등 12만개 온라인 가맹점과 10만개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알뜰한 소비를 할 수 있다.

정연훈 NHN엔터테인먼트 PAYCO사업본부장은 "페이코가 이용자 혜택으로 제공해왔던 포인트 적립 기능에 더해 포인트 충전기능까지 추가함으로써, 포인트 활용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페이코 포인트가 차별화된 쇼핑 경험에 더해 최근 높은 물가에 시달리는 소비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페이코 포인트는 충전 방식 외에도 ▲매월 진행되는 'SUPER SAVE 포인트' 적립 ▲'페이코 상품권' 등록 ▲ 금융사 포인트(하나머니, 360포인트 전환, 위비꿀머니) 전환 등을 통해 포인트를 적립해 활용할 수 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