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사비망고, 32인치 4K UHD해상도 모니터 출시

김형원 기자
입력 2017.06.03 10:07
모니터 제조사 와사비망고가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 기능을 넣은 32인치 화면 크기 4K UHD해상도 모니터 'UHD320 리얼4k HDMI 2.0 재은이 HDR'를 출시했다. 가격은 소비자가 기준 55만9000원이다.

이 모니터는 기존 32인치 UHD모니터에 'HDR'기능을 추가한 것으로, HDR 영상 데이터를 담은 게임・영화 콘텐츠를 재생할 때 모니터는 명암 분석 작업으로 실제 눈으로 보는 이미지에 가깝게 밝고 화사한 색상을 표시한다.

'UHD320 리얼4k HDMI 2.0 재은이 HDR'은 60Hz를 지원하는 AHVA패널을 채용해 빠른 화면 전환에서도 잔상이 적고, 저가 UHD모니터에서는 볼 수 없는 화면 속 화면 기능인 PIP, PBP모드를 지원한다. 또, 업스케일링 기능으로 저해상도 영상을 보정해 고해상도로 표시하는 기능도 갖췄다.
HDR지원 중소기업 4K UHD 모니터가 출시된다. / 와사비망고 제공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