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생체인증으로 로그인&결제' 안전하고 간편하게

박철현 기자
입력 2017.07.13 11:07
SK플래닛 11번가는 생체인증을 통한 로그인과 결제기능을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생체인증이 가능한 모바일 기기가 있다면 11번가를 이용시, 홍채 및 지문인식으로 간편하게 로그인과 결제를 진행할 수 있다. 다만 홍채 인증은 삼성 갤럭시 S8/S8+ 및 갤럭시 노트 FE에 한해 지원된다.

SK플래닛 11번가가 국내 오픈마켓 처음으로 생체인증을 통한 로그인과 결제기능을 제공한다. / SK플래닛 제공
생체인식 기능은 해당 기기로 11번가 앱에 접속해 생체인증정보 등록 후 사용할 수 있다. 특히 SK플래닛 간편결제 십일페이(11Pay)에 삼성 패스의 홍채인증 서비스와 지문인증 서비스를 추가해 기존 결제비밀번호를 입력하는 번거로움 없이 홍채 카메라를 응시하거나 지문을 대는 것 만으로 결제가 가능하다. 11번가의 생체인증 기능은 삼성전자의 생체인증 서비스인 삼성 패스와 FIDO의 인증기술을 적용했다.

김현진 SK플래닛 플랫폼개발단장은 "생체인증 기능을 추가하면서 11번가는 모방, 복제, 도난에 대한 걱정을 덜고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쇼핑경험을 제공하게 됐다"며 "앞으로 생체인증을 활용할 수 있는 영역을 계속해서 확대해 가면서 보안성과 편의성을 모두 담보하는 최적의 쇼핑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