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창조과학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

유진상 기자
입력 2017.07.20 10:09
미래창조과학부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 명칭이 변경된다. 여야 4당 원내수석 부대표는 19일 밤 회동을 갖고 정부조직법 개정안에 대해 의견을 모았다. 이들은 20일 오전 추가 협상을 진행 중이며 최종 합의안이 나오면 발표할 예정이다.

미래창조과학부. / IT조선 DB
정부조직법 개정 관련 합의사항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미래창조과학부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 바뀐다. 또 이미 알려진 대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는 차관급 과학기술혁신본부가 설치된다.

대통령 경호실을 차관급 대통령 경호처로 개편하고 중소기업청은 중소창업기업부로 승격 개편된다. 국가보훈처장 지위는 장관으로 격상되며 상업통산자원부에 차관급 통상교섭본부가 설치된다.

또 국민안전처를 폐지하고 행정자치부를 행정안전부로 개편하는 한편 소방청과 해양경찰청을 각각 행정안전부와 해양수산부의 외청으로 독립한다. 마지막으로 수자원 관련 업무의 환경부 이관과 관련한 사항은 9월말까지 관련 상임위원회로 특위를 구성해 협의할 방침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