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캄보디아에 4호점 '떡뜰라지점' 오픈

김남규 기자
입력 2017.10.25 10:57
KB국민은행은 25일, 캄보디아 현지법인인 KB캄보디아은행의 4호점 '떡뜰라지점'을 열고 개점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점식에는 캄보디아 중앙은행 이사와 NPIC 총장 등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해 4호점 개점을 축하했다. KB캄보디아은행은 영업부, 뚤꼭지점, 뚤뚬붕지점에 이어 떡뜰라지점 개점으로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내에 4개 지점망을 갖추게 됐다.

프놈펜시내 신시가지 확장지역에 위치한 떡뜰라지점은 현지인을 지점장으로 임명하고 현지 중소법인과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한 우량 대출을 중점 취급할 예정이다. 현지인 고객이 95% 이상일 정도로 현지화 영업을 추진 중인 KB캄보디아은행은 2016년 이후 대출금 77% 증가, 총자산 87%가 증가하는 성장세를 이뤄 Banking&Finance사로부터 '2017 Best Bank for Loan in Cambodia'에 선정된 바 있다.

또한, 지난해 10월에는 디지털뱅킹 'Liiv KB Cambodia'를 론칭해 현재까지 2만5000여명의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송금, 대출, 결제 등에서 편리하고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현지화 영업 전략으로 디지털뱅킹 기반 금융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며 "오프라인에서도 현지인 대상 금융편의 제공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