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17] 넷마블, 초대형 MMORPG '세븐나이츠2' 시연 버전 나온다

박철현 기자
입력 2017.11.06 15:06
넷마블게임즈는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지스타2017에서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세븐나이츠2'의 시연 버전을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세븐나이츠2는 모바일 RPG '세븐나이츠' 지식재산권을 활용해 만든 모바일 MMORPG다. 언리얼4 엔진을 기반으로 한 이 게임은 세븐나이츠 30년 뒤 세계관을 MMORPG 장르에서 광대하게 풀어냈다.

세븐나이츠2 시연 버전은 에피소드와 레이드 모드로 구성된다. 에피소드에서는 세븐나이츠2만의 새로운 영웅 네 종을 직접 플레이할 수 있으며, 시연 완료 후 미공개 영상도 감상할 수 있다.

지스타에 공개될 세븐나이츠2 게임 포스터. / 넷마블 제공
레이드는 최대 8명이 실시간으로 대형 보스를 공략하는 모드로, 지스타에서는 루디·세인·연희 등 원작 영웅을 포함한 총 12종의 캐릭터를 사용할 수 있다.

레이드는 넷마블 부스에서 무대 이벤트로도 마련된다. 레이드 이벤트는 인기 BJ와 관람객이 8vs8 대결을 벌이는 형태로 진행되며, 참가자에게는 승패에 따라 아일린 피규어, 세븐나이츠 아트북 등을 증정한다.

또 다른 무대 이벤트로는 코스프레 전문팀의 세븐나이츠2 퍼포먼스가 진행된다. 코스프레에는 원작 캐릭터 루디·세인·연희와 함께 세븐나이츠2의 캐릭터 렌이 포함됐다. 관람객도 참여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되며, 참가자에게는 세븐나이츠 관련 상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