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코스닥으로 상장한다...5월 상장예비심사 제출

박철현 기자
입력 2018.03.30 16:55
카카오게임즈는 30일 이사회를 통해 코스닥 시장 상장을 확정했다.

카카오게임즈 측은 "정부의 코스닥 시장 활성화 정책 기조에 대한 신뢰감과 코스닥 시장의 적극적인 유치 의지가 상장 결정에 주효했다"며 "IT 기술 중심 업종의 시장 적합성 등 다각도의 분석을 통해 코스닥 시장으로 기업 공개(IPO)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상장을 위한 단계별 준비의 일환으로 900% 무상증자도 진행한다. 주식 1주당 9주의 주식을 무상으로 배정하는 이번 증자로 카카오게임즈는 코스닥 상장을 위한 요건도 갖췄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이사는 "더욱 신중하고 충실하게 기업 공개 준비 작업에 임하고 성공적으로 상장을 마무리 해,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게임 회사의 이미지를 대변하고, 종목과 산업에 대한 신뢰도를 더욱 높이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 IPO는 지난해 상장 주관사를 한국투자증권으로 선정하고, 올 2월 14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등을 진행했다. 이 회사는 올 5월 상장예비심사청구서를 제출하고, 시장 상황과 대내외적 요인들을 종합해 연내 상장을 목표로 잡았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