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한달간 아이클라우드 최대 2TB 무상 제공

정미하 기자 김민정 인턴기자
입력 2018.05.25 17:38
애플이 아이클라우드 사용자에게 무료로 최대 2TB의 저장공간을 1개월간 무료로 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24일(현지시각) IT 전문 매체 나인투파이브맥은 애플이 자사 클라우드 저장공간인 '아이클라우드'의 저장공간을 유료로 확장하는 사용자에게 첫 한 달간 무료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애플 아이클라우드 설명 이미지. / 아이클라우드 홈페이지 갈무리
무료 체험판은 사용자가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등 iOS소프트웨어 사용 기기를 아이클라우드에 백업할 때 뜨는 팝업창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한 달의 아이클라우드 무료 체험판 사용 기간이 끝나면 이용이 종료되며, 이어서 사용을 원할 경우 정상가를 내야 한다. 아이클라우드 50GB 이용료는 월 0.99달러(1069원)며, 200GB는 2.99달러(3229원), 2TB는 9.99달러(1만7890원)다.

#애플 #아이클라우드 #클라우드 #저장공간 #무료체험판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