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에어컨, 실외기 1대로 에어컨 3대 연결

이광영 기자
입력 2018.06.18 11:00
삼성전자가 여름 성수기를 맞아 실외기 단 1대 설치로 거실·안방·자녀방 등 방마다 무풍에어컨을 최대 3대까지 연결 가능한 ‘무풍에어컨 3멀티’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패키지는 가정당 에어컨 보유 대수가 늘어나지만 아파트의 한정된 실외기 설치 공간 때문에 에어컨 여러 대를 설치하기 불편하다는 점을 해소하기 위해 나온 솔루션이다.

운전 중 바람날개가 열린 무풍에어컨 벽걸이 멀티 제품 모습. / 삼성전자 제공
이 제품은 실외기 1대로 스탠드형 에어컨 1대(냉방면적 52.8㎡)와 벽걸이형 에어컨 2대(각 18.7㎡) 등 총 3대의 무풍에어컨으로 구성된다. 이들 제품은 동시 사용이 가능하다.

이전 나온 제품은 홈멀티용 실외기 1대에 스탠드형 에어컨 1대·벽걸이 1대 등 최대 2대까지 연결이 가능했다. 일반적으로 실외기 1대를 추가 설치할 때 앵글·배수펌프 등 많게는 30만원까지 추가 비용이 든다.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인기를 끄는 판상형 아파트 구조에서도 설치가 가능하다. 판상형 구조는 각 방이 거실 양 옆으로 일(一)자로 배치된 구조다.

스탠드형 1대와 벽걸이형 2대로 구성된 무풍에어컨 3멀티 패키지 출고가는 청정기능, 필터구성 등 모델 사양에 따라 314만~374만원이다.

삼성전자는 또 벽걸이형 무풍에어컨 2대(냉방면적 각 24.4㎡)로 구성된 ‘무풍에어컨 벽걸이 멀티’도 출시한다. 이 패키지의 출고가는 180만원이다.

삼성전자는 무풍 멀티 패키지 구매를 고려하는 소비자를 위해 설치 전문인력이 가정에 사전 방문해 아파트 구조, 베란다 확장 여부, 배관 위치, 차단기 용량 등 주거 환경을 점검하고 설치 가능 여부를 알려주는 서비스를 무상 제공할 계획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