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업비트 오픈 API 공개

김남규 기자
입력 2018.06.22 10:16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중인 두나무가 업비트 오픈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업비트 개발자 센터 및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다고 22일 밝혔다.


업비트는 완성도 높은 API 제공을 위해 올해 5월 자사 홈페이지에 ‘업비트 오픈 API 베타테스터’를 모집했다. 짧은 모집기간에도 약 500여명의 개발자가 몰려 5주간 베타테스트를 진행했다.

이번에 공개된 API는 업비트에 보유중인 코인 잔액 조회, 주문(매수/매도), 출금 등을 지원하는 익스체인지(Exchange) API와 시세, 캔들, 체결 내역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쿼테이션(Quotation) API로 업비트 거래소에서 가장 핵심적인 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이 API를 활용하면 개발자들이 업비트에 상장된 코인의 주문, 출금 기능 및 시세 정보를 활용해 다양한 어플리케이션과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다. 무엇보다 자체 거래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어 고객의 특성에 맞는 다양한 거래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실시간 시세 정보를 제공하는 알람 어플리케이션도 출시될 전망이다.

업비트 관계자는 “그 동안 업비트 오픈 API에 대한 개발자의 요청과 기대가 매우 컸던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앞으로 더 고도화된 기능의 오픈 API를 선보일 계획인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