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I-TIPA, 국가 사이버 안보 공동대응 체계 강화 '맞손'

노동균 기자
입력 2018.07.05 15:00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은 5일 KISTI 대전 본원에서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과 국가 사이버 안보 분야 공동대응 체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희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왼쪽)과 최철완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장이 5일 KISTI 대전 본원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제공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보안 침해대응 기술 공유 및 이전 ▲보안 위협 탐지·분석·대응을 위한 정보 공유 ▲보안 교육·세미나·취약점 점검·컨설팅 등 지원 ▲사이버 위협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공동 연구 추진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KISTI와 TIPA는 각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보안 관제 기술과 축적된 노하우 상호공유 및 협력을 통해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KISTI는 그동안 개발 구축한 사이버 예·경보 시스템, 통합 보안 정보 분석 시스템, 사이버 위협 실시간 가시화 시스템 등 차세대 보안 관제 시스템을 TIPA에 기술 이전을 추진할 계획이다. TIPA는 개발 중인 신·변종 사이버 공격에 대한 위협 정보를 KISTI와 공유할 계획이다.

이혁로 KISTI 과학기술사이버안전센터장은 “KISTI는 TIPA와 보안 관제 분야 기술 공유를 시작으로 분야별 관계기관 등과 함께 국가 차원의 일원화된 사이버 공격 대응 공조 체계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