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 '호칭 없애고, 워라밸 높인다'

박진우 기자, 백승현 인턴기자
입력 2018.07.30 16:58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건강한 기업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호칭 통일 ▲내부고발자 정책 ▲온라인 교육 수강 독려 등의 방안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8월 1일부터 모든 호칭을 ‘님’으로 통일한다. 이에 수평적이고, 서로 존중하는 기업 문화를 구축한다는 게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설명이다.

여기에 내부고발 시스템을 둔다. 조직 내 일어나는 부정·부패·불법·비리 등을 감사부서에 제보하기 위해서다. 이미 2018년 4월 내부고발자 정책 지원 및 감독을 전담하는 준법팀을 독립부서로 만들었다. 기존 행동 강령을 개선하고, 전 직원을 대상 관련 교육도 강화한다.

직원의 자기개발을 위해 'AVK 코어 러닝 아워'도 신설한다. 온라인 교육 수강을 독려하는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강좌는 커뮤니케이션 스킬·업무 다양성·실무 핵심 기술·리더십으로 구성하며,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1시까지 학습을 위한 공간과 중식을 제공한다.

업무와 삶의 적절한 균형을 맞추기 위한 'AVK 플러그인 데이'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조기퇴근하는 제도다. 스마트폰을 충전하기 위해서 플러그를 꼽는 것에 착안한 프로그램 이름이다. 근무지를 자유롭게 정하는 ‘모바일 워크 데이’도 눈에 띈다. 개인 사정에 따라 재택근무가 허용되고, 외근 때는 사무실로 복귀하는 시간을 아낄 수 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