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오, 위성 이미지 기반 딥러닝 기술 위해 AIRBUS와 MOU체결

온라인 뉴스팀
입력 2018.09.13 16:14
지도 데이터 구축 기술을 연구 개발하는 ‘㈜다비오’는 항공우주 및 방위 산업을 선도하는
AIRBUS Defence and Space(이하 에어버스)와 위성 이미지 기반 딥러닝 기술을 확장
시키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다비오는 그동안 개발해 온 지도 제작 딥러닝 기술에 에어버스의 인공위성
데이터를 연결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자체적으로 개발한 이미지 기반 딥러닝 기술 개발을
심화하는 기회를 갖게 하며, 글로벌 지도 업데이트를 빠르고 효율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한다.

사진제공=다비오
다비오 박주흠 대표는 "이번 에어버스와의 R&D MOU를 체결함으로써 다비오가 그동안
고도화한 지도 데이터 구축 기술의 수준이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생각한다"며, "이 사업으로 다비오의 지도 기술을 글로벌 수준으로
향상시키고 다양한 제품 및 솔루션을 개발하여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다비오는 2012년 설립 이래 전세계의 실내·외 지도를 구축하기 위한 지도 응용기술 및
원천 데이터 구축 기술을 개발하고 있는 대한민국 유일의 지도 데이터 스타트업이다.

2015년 본앤젤스벤처파트너스, 2016년 SBA액셀러레이팅, 2017년엔 SJ투자파트너스와
미래에셋-네이버 펀드로부터 투자를 받아 지속적인 기술 고도화에 주력하고 있다.
서비스에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