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카(LINKA) 토큰, 가상화폐 거래소 한빗코 상장

정미하 기자
입력 2018.10.31 15:01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한빗코는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 서비스 링카(LINKA)의 '링카 토큰'을 상장한다고 31일 발표했다.

링카는 지난 9월 링카 페이백(LINKA PayBack)이라는 결제 플랫폼을 선보인 금융 서비스 업체다. 링카는 가상화폐뿐만 아니라 신용카드, 체크카드로 결제할 때도 링카 토큰을 보상으로 제공한다. 링카는 스테이블 코인인 '링카 포인트'로 결제 시 가맹점 수수료를 0%로 제공한다. 또한, 기존 결제 수단은 물론 알리페이 등 해외 결제수단도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POS와 마케팅 솔루션도 무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가상화폐 거래소 한빗코 홈페이지 갈무리
링카는 이더리움의 한계인 초당 거래량(TPS)과 오버헤드를 극복할 수 있는 메인넷 개발을 별도로 진행 중이다. 링카는 한국에 이어 싱가폴, 필리핀, 태국,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에 등 동남아 6개국을 우선 목표로 2019년까지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한빗코 거래소는 보안, 금융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만든 거래소다. 한국블록체인협회의 자율규제심사를 통과했으며 국제표준화기구(ISO)와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의 국제보안인증인 ISO27001도 획득한 한빗코는 보안성을 강점으로 평가받고 있는 거래소이다.

김정혁 링카 코리아 대표는 "금융기관, 블록체인, 글로벌 ICT기업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새로운 금융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며 "이번 상장을 계기로 고객과 가맹점 마케팅을 통해 그동안 경험해보지 못했던 차별화된 서비스를 보여주고자 한다"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