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스타트업얼라이언스와 ‘우리스타트업데이’ 실시

유진상 기자
입력 2018.11.02 16:56
우리은행이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스타트업얼라이언스 본사에서 스타트업얼라이언스와 함께 ‘우리스타트업데이’를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우리은행 스타트업 관계자가 사업모델을 설명하고 있다. / 우리은행 제공
이날 행사는 포켓서베이를 포함한 20여개 업체가 참여해 은행과 협업 가능한 사업을 소개하고 참가자와 의견을 교환했다. 이들 업체는 ▲인공지능 자산관리 ▲빅데이터 기반 맞춤형 금융정보 ▲글로벌 핀테크 및 공유경제 ▲노년층 전용 디지털금융 ▲생체인증 관련 스타트업으로 지난 10월 공모를 통해 선발됐다.

우리은행은 해당 사업을 구체화하도록 관련부서를 지정해 관리하고, 경영컨설팅과 금융서비스 등을 스타트업에 제공할 예정이다. 또 스타트업얼라이언스와 금융 분야에 경쟁력을 갖춘 스타트업을 찾고, 이들과 공동 사업모델 발굴을 위한 협업관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스타트업얼라이언스는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와 해외 진출을 돕는 민관 협력 기관으로 과학기술통신부와 네이버에 의해 2014년 설립됐다. 본 행사는 스타트업이 가진 아이디어와 신(新)성장동력을 확산시키기 위해 스타트업얼라이언스가 진행하고 있는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의 하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스타트업과 은행이 협업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한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우리은행은 스타트업과 혁신성장 기업 육성을 위해 직접투자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