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나무기술과 클라우드 사업 협력

유진상 기자
입력 2018.12.10 11:05
클라우드 컴퓨팅 기업 이노그리드는 나무기술과 국내외 클라우드 사업 확대를 위해 전략적 사업협력(MOU)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신임 대표(오른쪽)와 정철 나무기술 대표가 제휴를 맺고 기념사진을 찍었다. / 이노그리드 제공
이번 협력으로 양사는 나무기술이 개발한 PaaS 제품 칵테일 클라우드와 이노그리드 IaaS 솔루션 클라우드잇을 결합한다. 또 기술·영업 등을 협력해 국내외 클라우드 시장에서 사업을 확대한다.

양사는 또 다양한 공공 레퍼런스를 함께 만들고 나무기술 해외 지사(일본,중국,미국)를 통해 글로벌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장도 함께 공략할 계획이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대표는 "PaaS플랫폼 장점인 확장성과 민첩성, IaaS 장점인 유연한 서비스가 결합해 기업 및 공공기관등 초기 클라우드 구축이 간편해진다"며 "추후 확장성을 고려해 PaaS플랫폼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해 기업 개발환경 및 업무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