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스타트업 육성·투자 지원 업무협약 체결

김형원 기자
입력 2019.02.17 13:34
NH농협은행은 아주IB투자, 크레비스 파트너스와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혁신스타트업 육성투자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15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왼쪽부터 김지원 아주IB투자 대표, 남영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 김재현 크레비스파트너스 대표. / NH농협은행 제공
농협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NH핀테크 혁신센터의 스타트업 지원 체계를 강화하고 맞춤형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NH디지털 챌린지 플러스’도입과 스타트업 전용 투자 자금 ‘NH-아주 디지털혁신 펀드’를 조성해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투자해 선순환 창업 생태계를 구현할 예정이다.

NH디지털 챌린지 플러스는 스타트업 성장단계별 맞춤형 프로그램과 경영 컨설팅을 지원해 사업 수행을 지원하는 엑셀러레이팅 전문 프로그램이다.

NH-아주 디지털혁신 펀드는 200억원 규모로 스타트업 생애 주기별 성장을 위한 지분투자 및 투자 멘토링을 통해 적기에 필요한 자금을 투자 연계할 계획이며, 우선적으로 NH디지털 챌린지 플러스 참여 기업과 NH핀테크 혁신센터 입주 기업을 대상으로 지원된다.

농협은행은 2015년 NH핀테크 혁신센터를 민간이 운영하는 최고의 스타트업 코워킹 스페이스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