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면세점, 저소득층·미혼모 지원 나선다

차주경 기자
입력 2019.02.21 13:34
현대백화점면세점은 21일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저소득층 미혼모의 자립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황해연 현대백화점면세점 대표(왼쪽)와 윤영석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 현대백화점면세점 제공현대백화점면세점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고마워요 엄마’ 캠페인 공동 진행을 위한 지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지원금은 임신 중 혹은 출산 1년 이내 저소득층 미혼모 대상 산후조리비와 생계비 지원, 육아와 취·창업 관련 교육을 포함한 자립 프로그램 진행에 쓰인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미혼모·장애인·노인·아동을 4대 사회적 배려 대상으로 선정, 이들이 경제적·사회적 자립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