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쇼핑, 배송일 예측 시스템 ‘시뮬레이터' 기능 선봬

차현아 기자
입력 2019.02.25 11:20
네이버의 커머스 서비스를 담당하는 네이버 포레스트 CIC는 상품 구매 전 정확한 배송 일을 확인할 수 있는 ‘배송 시뮬레이터(베타)’ 기능을 스마트스토어에 적용했다고 25일 밝혔다.

배송 시뮬레이터 기능은 기존의 상품 배송 데이터 외에도 ▲결제시간 ▲출고지 ▲배송지 등 각종 데이터를 분석해 정확한 배송일을 예측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번 기능은 특히 특정일에 상품을 받아야 하는 이용자들에게 매우 유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이윤숙 네이버 포레스트 CIC 대표는 "직접 배송을 하지 않지만 네이버가 잘하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배송일을 정확하게 예측해 구매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능을 구현했다"며 "앞으로도 편리한 쇼핑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네이버 제공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