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글로벌 RV 1500만대 돌파 눈앞

안효문 기자
입력 2019.04.14 10:12
기아자동차는 글로벌 RV 1500만대 판매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기아차는 1990년 기아차 최초의 RV 차종인 ‘록스타’를 시작으로 30년간 다양한 RV 차종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도심형 SUV 스포티지 ▲중형 SUV 쏘렌토와 미니밴 카니발 등을 앞세운 RV 라인업으로 5년 연속 국내 RV 판매 1위를 달성했다.

스포티지. / 기아자동차 제공
기아차는 3월 말까지 1495만대 이상의 RV를 판매했으며 4월 중 1500만대 판매 고지를 넘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기아차 전체 글로벌 누적 판매 대수 4420만대의 34%쯤에 이르는 수치다.

기아차는 2015년 RV 판매 1000만대 고지를 넘어선 이후 4년만에 1500만대 판매라는 기록을 세우게 됐다.

기아차가 글로벌 RV 1500만대 판매 기록에는 RV 차종 ‘쓰리톱’으로 꼽히는 스포티지, 쏘렌토, 카니발의 역할이 컸다. 세 차종의 누적 판매 대수는 스포티지 556만대, 쏘렌토 328만대, 카니발 203만대로 합계 1087만대를 기록했다. 이는 전체 RV 판매 대수의 70% 이상을 차지한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