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포터블 AI 비서 '기가지니 LTE2' 선봬

이진 기자
입력 2019.06.30 12:01
포터블 인공지능 스피커 ‘기가지니’의 새 모델이 나온다. 운이 좋으면 하만카돈의 무선 헤드셋도 받는다.

KT는 7월 1일 인공지능 스피커 ‘기가지니 LTE 2’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신제품은 2017년 11월 출시한 ‘기가지니 LTE’의 후속 모델이다.

KT모델이 ‘기가지니 LTE 2’를 들고 포즈를 취하는 모습. / KT 제공
50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한 기가지니 LTE2는 ▲기기 상태를 알려주는 LTE 라이팅 기능 ▲하만카돈 기술 기반 풍성한 저음 재생 기능 ▲LTE 라우터 기능 ▲일정 등록, 알람, 메모 등 개인 비서 기능 ▲날씨, 뉴스브리핑, 프로야구 정보 등 정보 검색 서비스 ▲위치 기반 지역 정보, 교통정보 제공 기능 등을 지원한다.

KT는 기가지니 LTE 2를 구매한 선착순 6000명에게 3만원 상당 전용 케이스를 증정하고, 하만카돈 고급 헤드셋(AKG N700)을 증정하는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하만카돈 이벤트는 기가지니 앱을 활용해 참여할 수 있다.

제품 가격은 26만4000원(VAT 포함)이며, 공시지원금(17만8000원)을 받는 조건으로 구입하면 8만6000원에 살 수 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