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닥테크놀로지, 주용완 한국 지점 대표 선임

유진상 기자
입력 2019.07.02 15:35
현대BS&C 정대선 사장이 설립한 블록체인 기술 기업 에이치닥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 에이치닥)가 주용완 블록체인 비즈니스 디렉터를 한국 지점 대표로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4월 에이치닥에 합류한 주용완 대표는 2000년부터 2019년까지 약 20년 간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 재직하며, 인터넷산업혁신단장, 인터넷보안센터장, 인터넷기반본부장, 정보보호산업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주 대표는 2018년 KISA 공공 블록체인 시범사업을 진두지휘하며 KISA 블록체인 부문을 총괄했다. 지난 2018년, 과기정통부 ‘블록체인 기술 발전전략’ 설정을 지원하고 핵심 과제인 ‘6대 공공시범사업’ 추진을 총괄하는 등 국내 블록체인 산업 진흥을 위한 기조를 형성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한국정보보호학회 부회장, 한국무선인터넷산업연합회 이사, 한국블록체인학회 이사, 한국핀테크산업협회 자문단, 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 자문단 등 다양한 활동을 했다.

주용완 에이치닥 한국 지점 대표는 "신임 대표로서 에이치닥이 글로벌 대표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겠다"며 "한국이 세계 블록체인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