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자니아, 3D프로젝션 맵핑 기술 적용한 어린이 철강 연구소 체험관 선봬

김형원 기자
입력 2019.07.18 13:32
어린이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는 현대제철과 손잡고 ‘3D프로젝션 맵핑’ 기술을 활용한 ‘철강 신소재 연구소’ 신규 체험관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철강 신소재 연구소 체험관은 어린이가 철강 소재를 이해하고 재해로부터 안전한 내진 철강재를 연구해 볼 수 있는 시설이다.

. / 키자니아 제공
체험에 참가하는 어린이는 철강 연구원이 되어 철광석과 석탄, 고로를 이용한 철의 생산 원리를 학습하고 철의 역할과 활용에 대해 배운다.

또, 내진 철강재를 활용한 구조물을 제작해 지진 비교 테스트를 진행하고 구조물이 실제 지진 상황에서 어떻게 반응하는지 시뮬레이션 영상을 통해 이해한다.

철강 신소재 연구소는 대상물이 있는 공간에 영상을 투사하는 3D 프로젝션 맵핑 기술로 어린이가 실물을 보듯 생동감을 느낄 수 있게 만들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