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고, KR모터스와 조인트벤처 '무빙 설립'

차현아 기자
입력 2019.09.23 11:47
근거리 물류 IT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가 이륜차 제조기업 KR모터스와 조인트 벤처인 무빙(Moving)을 설립했다고 23일 밝혔다.

(왼쪽부터) 이태권 바로고 대표, 원성역 KR모터스 이사회 의장이 MOU체결식에 참석한 모습./ 바로고 제공
KR모터스와 바로고는 전기모터 기반 스쿠터모델과 이륜차 운행 솔루션을 공동개발한다. 운행 솔루션은 원격제어와 차량 및 운전자 상태 모니터링, 안전주행 어시스트 등의 기능을 포함한다.

무빙은 모델과 솔루션을 자체 개발해 이륜차 운행 관련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하는 플랫폼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바로고 관계자는 "현재까지 이륜차 주행 관련 데이터를 수집하는 플랫폼은 없었다"며 "만들어진 플랫폼으로 수집된 빅데이터는 라이더 이륜차 보험과 금융상품, 충전 스테이션, 고객관리 등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원성역 KR모터스 이사회 의장은 "두 회사는 각 영역에서 독보적인 장점을 갖고있어 시너지를 발휘하면 모빌리티 시장 성장을 주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