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2019년 선호도 1위 음료는 '아메리카노'

김형원 기자
입력 2020.01.30 10:35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500만명 이상의 국내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을 대상으로 2019년 한 해 동안 연령대별 음료 선호도 빅 데이터를 분석해 30일 공개했다.

.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2019년 모든 연령대별로 공통적인 1위 음료는 카페 ‘아메리카노’로 나타났다. 2위는 ‘카페 라떼’가 차지했다. 아메리카노 2007년부터 13년 연속 판매 1위 음료를 기록했다.

연령대별 3위 음료 판매 자료를 살펴보면, 10대와 20대에서는 각각 ‘자바 칩 프라푸치노’, ‘자몽 허니 블랙 티’로 나타났다. 커피 이외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블렌디드 음료와 티 베이스의 산뜻한 음료를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30대 이상은 깊고 진한 풍미의 커피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0~40대의 연령층에서는 연유의 달콤함과 커피의 풍미가 조화를 이룬 ‘돌체 콜드 브루’와 ‘스타벅스 돌체 라떼’가 스타벅스의 클래식 음료인 카라멜 마키아또와 카페 모카보다 더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50대 이상의 연령층에서는 카페인의 부담을 줄인 ‘디카페인 아메리카노’가 차지했다. 스타벅스 디카페인 커피는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는 CO2 공정을 통해 커피 생두에 있는 카페인만을 제거하고 커피의 맛과 향을 그대로 유지했다.

디카페인 커피는 연령층이 높아질수록 선호도가 함께 상승하면서 2019년에는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판매가 증가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