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삼성전자 "QLED 전환 가속, 마이크로LED TV는 하반기에"

차주경 기자
입력 2020.01.30 10:50
삼성전자는 30일 2019년 4분기 컨퍼런스콜서 2020년 사업 계획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LCD에서 QLED로의 전환을 가속하되, 캐파(생산량) 변화 시기는 단계적으로 조절한다고 밝혔다. LCD는 초대형, 커브드와 게이밍 모니터 등 고부가가치 제품에 적용한다.

CES2020에서 공개한 가정용 마이크로LED TV도 예정대로 출시한다. 홈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노린 정책으로 2020년 하반기 판매될 예정이다. 나아가 기술·공정을 개발해 완성도를 높이고 수익성도 확보한다. 가격은 기존 최고급 TV보다 비싼 수준이 될 전망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