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 마스크 핵심 부자재 MB필터 무상 공급 나서

김동진 기자
입력 2020.03.09 13:59
코오롱인더스트리가 마스크 제조에 쓰이는 핵심 부자재인 ‘멜트브라운(MB)’ 필터 무상 공급에 나선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마스크 제조업체들이 부자재 공급부족으로 생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을 감안해 의료용 MB필터 연구용 실험 설비를 마스크용 MB필터 제조용으로 전환 가동한다고 9일 밝혔다. MB는 폴리프로필렌을 고온으로 녹인 후 고압의 바람을 통해 연신·접착 과정을 거쳐 만든 초극세 섬유의 부직포다.


. / 코오롱 제공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이날부터 약 200만장의 마스크 제조가 가능한 분량의 필터 생산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연구원들이 24시간 교대 근무에 들어갔다고 덧붙였다.

장희구 코오롱인더스트리 대표이사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마스크 부족 해소에 힘을 보태기 위해 마스크용 MB 필터 생산을 결정했다"고 밝히며 "비상 상황이라 파일럿 설비까지 용도 전환하고 연구진까지 생산에 참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