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루컴즈, 48시간 내 TV 무상 반품 가능한 '홈컴즈' 서비스 도입

장미 기자
입력 2020.05.15 13:55
대우루컴즈는 제품 구매 후 48시간 내 무상 반품이 가능한 ‘홈컴즈’ 서비스를 시범 도입했다고 15일 밝혔다.

홈컴즈는 제품을 1000원에 구매 후 직접 사용해보고 마음에 들 경우 48시간 내에 결제하는 ‘선 수령, 후 결제’ 서비스다. 대우루컴즈는 해당 서비스를 55인치 스마트 UHD TV ‘T55DBBZ1TU’ 모델에 우선 적용했다. 제품 가격도 기존 48만9000원에서 44만원으로 한시 인하했다.

서비스는 루컴즈몰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50대 한정으로 운영된다.

대우루컴즈 관계자는 "홈컴즈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혜택을 받아 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