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금융위 자본시장조사단 압수수색...금융범죄 사건 조사

윤미혜 기자
입력 2020.05.27 17:02
증권 관련 금융범죄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27일 오후 금융위원회를 압수수색 했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오후 1시부터 1시간쯤 서울 종로구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내 금융위 자본시장조사단 사무실과 영등포구 여의도 소재 금융감독원(금감원) 등에 수사관을 보내 관련 서류와 자료를 확보했다.

/ 조선DB
이번 압수수색은 경찰이 한 업체의 주가조작 사건을 수사하던 중 금융위에서 관련 내용을 조사했던 사실을 확인했기 때문이다. 경찰 측은 "금융위나 금융위 직원과는 전혀 무관한 압수수색이다"라고 밝혔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