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언팩' 8월5일 온라인 개최 유력

장미 기자
입력 2020.06.09 14:35 수정 2020.06.09 14:39
삼성전자가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0’, 차기 폴더블폰 ‘갤럭시폴드2’ 등을 8월 초 온라인에서 공개할 전망이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 언팩(공개 행사)’을 오는 8월 5일 온라인으로 개최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 중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이 갤럭시S20 울트라를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매년 8월 미국 뉴욕에서 언팩 행사를 열고 신제품을 공개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대규모 오프라인 행사 진행이 어려워지면서 온라인 개최 방안이 대안으로 떠올랐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20, 갤럭시폴드2, 갤럭시Z플립 5G 그리고 차세대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3 등을 함께 공개할 전망이다.

갤럭시노트20 시리즈는 갤럭시노트20과 갤럭시노트20 울트라(가칭) 등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다. 화면 크기는 각각 6.4인치, 6.9인치로 알려졌다. 상위 모델인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갤럭시S20 울트라처럼 1억8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할 예정이다.

갤럭시노트20 예상 이미지 / 갤럭시클럽
갤럭시폴드2는 작년 출시된 갤럭시폴드보다 화면이 더 커질 것이란 예상이다. 갤럭시폴드는 접었을 때 4.6인치, 펼쳤을 때 7.3인치였지만, 갤럭시폴드2는 펼쳤을 때 7.7인치가 될 것이란 예측이 나온다. 내구성을 높이기 위해 기존 플라스틱 소재 대신 초박막강화유리(UTG)를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플립 5G 모델과 신형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3도 함께 공개할 예정이다. 갤럭시워치3은 41㎜와 45㎜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될 전망이다. 심전도·혈압 측정 앱도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