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 가입자 500만명 돌파

윤미혜 기자
입력 2020.07.02 17:48
카카오뱅크는 '내 신용정보' 서비스의 가입자가 500만명을 넘어섰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는 고객이 자신의 신용등급, 신용점수와 함께 카드 사용 현황, 대출 보유 현황 등 자산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자산 관리 서비스다. 2018년 10월 제1금융권에서는 최초로 출시한 이후 매월 평균 25만명이 가입, 20개월 만에 500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했다.

카카오뱅크에 따르면 연령별 가입자 비중은 30대가 37%로 가장 많았다. 다음이 20대로 30%를 차지했고, 40대와 50대 이상 비중은 각각 24%와 10%로 나타났다.

서비스의 '신용점수 올리기' 기능을 사용한 가입자는 약 71만명이다. 이 중에서 실제 신용점수가 상승한 고객 수는 약 40만명이다. 상승한 신용점수 총합은 644만점에 달해 1인당 평균 16.1점이 올랐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신용점수 올리기’ 가입자는 약 71만명으로, 실제 신용점수가 상승한 고객은 약 40만명이었다. 상승한 신용점수 총합은 644만점으로, 1인당 평균 16.1점이었다.

신용점수 올리기는 내 신용정보 서비스의 일환으로 건강보험 납부 내역과 세금납부 내역 등 비금융정보가 반영된 새로운 신용점수를 실시간으로 업데이트 한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