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음악산업발전위원회 3기 위원 위촉

김형원 기자
입력 2020.07.28 11:26 수정 2020.07.28 11:27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음악산업 발전에 힘 쓸 음악산업발전위원회 3기 위원을 위촉했다. 오영우 문체부 1차관은 28일, 정부의 음악 저작권과 음악산업 진흥정책 전반에 대한 자문에 응할 음악산업발전위원회 3기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위원은 음악산업발전위원회 운영규정(문체부 예규 제40호)에 따라 권리자, 이용자, 공익위원 등 음악산업 민간 전문가로 구성되며 임기는 2년이다.

음악산업발전위원회 3기는 ▲김종휘 변호사 ▲김현숙 한국음악콘텐츠협회 연구소장 ▲김홍기 스페이스오디티 대표 ▲신상규 드림어스컴퍼니 본부장 ▲신지영 카카오 부장 ▲ 유기섭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사무총장 ▲윤동환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 부회장 ▲이규탁 한국조지메이슨대 교수 ▲이재현 애플뮤직코리아 전무 ▲조규철 유니버설뮤직퍼블리싱 대표 ▲최진원 대구대학교 교수 ▲한석현 서울YMCA 팀장 ▲황세준 젤리피쉬 대표 등 총 13명이다.

3기 위원회에서는 인터넷 영상 서비스(OTT)의 음악 저작권료와 음원 정산방식을 검토하는 등 음악산업 발전을 위한 주제를 논의할 계획이다.

음악산업발전위원회는 2016년도에 음원 전송사용료 개선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발족됐다. 음원 전송 사이트에서의 권리자 분배율 인상(60% → 65%), 미판매수입액(낙전 문제) 해소, 묶음다운로드 상품 할인 폐지 등을 추진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