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개인정보 이용 확인부터 철회까지 한번에"

장미 기자
입력 2020.07.29 14:29
네이버가 국내 IT업계 최초로 개인정보 이용현황 확인부터 동의 내역 철회까지 원스톱 서비스로 제공한다.

네이버는 ‘이용자 개인정보 이용현황 서비스’를 개편했다고 29일 밝혔다. 개인정보 처리 현황을 확인하는 단계부터 기존 동의 내역을 철회하는 단계까지 일련의 개인정보 자기 통제권의 실현 과정을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네이버
네이버는 이용자가 모든 서비스에서 개인정보 수집 및 제3자 제공에 대한 동의를 쉽게 철회할 수 있도록 개편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제3자 제공에 대해 동의한 날짜를 추가로 공개했다.

향후 이용자가 개인정보 관련 내역을 선택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기능 등도 추가해 개인정보 이동권을 보장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2013년부터 개인정보 이용현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용자가 네이버 서비스 이용 중 발생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현황, 본인이 동의한 제3자 제공 현황, 수집 목적, 정보 제공 업체 등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진규 네이버 CPO·DPO는 "1년이 넘는 기간 동안 준비해 온 이번 서비스 개편을 통해 네이버 이용자에게 자기정보 통제권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개인정보 보호와 함께 정보주체의 권리 신장을 위해 선제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